메뉴 바로가기 내용 바로가기

내용

[바둑의날] 서봉수ㆍ신민준ㆍ김채영, 바둑의 날 표창
작성자:한창규, 2020-11-05 17:03 입력
목록보기

▲ 제3회 바둑의 날 기념식이 5일 국회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열렸다. 기념식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대한체육회ㆍ국민체육진흥공단이 공동 후원했으며 한국기원과 대한바둑협회가 공동으로 주관했다.

'제3회 바둑의 날' 기념식 개최
코로나19로 인해 70여명 참석


제3회 바둑의 날 기념식이 5일 국회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열렸다. 기념식에는 임채정 한국기원 총재, 설훈 국회의원, 유병채 문화체육관광부 체육국장, 김승호 대한체육회 사무총장, 조재기 국민체육진흥공단 이사장과 수상자 등 70여명 참석했다.

오전 11시 개회 선언으로 막을 연 기념식은 내빈소개, 기념 영상 상영, 축사, 유공자 표창, 기념촬영으로 1시간 동안 진행됐다.


▲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표창. 왼쪽부터 서봉수 9단, 어윤대 전 KB금융지주 회장, 김병찬 제주특별자치도바둑협회 회장과 시상자.

임채정 한국기원 총재는 "코로나19로 70명의 축하객만 입장해 씁쓸하기도 하지만 기념식을 가질 수 있다는 것에 고마운 마음"이라면서 "고 조남철 선생님이 한국 현대바둑을 개척했듯 한국기원은 새로운 시대를 선도하는 바둑계가 될 수 있도록 주마가편의 자세로 보급과 발전에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환영사를 했다.

설훈 의원은 "오늘 기념식은 조촐하게 치르고 있지만 사실 많은 인원이 와서 보고 바둑진흥에 대해 생각하는 자리가 되어야 했는데 안타깝다"면서 "앞으로 바둑진흥을 위해 각오를 새롭게 하고 도울 수 있는 일은 언제든 발벗고 나서겠다"고 말했다.


▲ 신민준 9단(왼쪽 첫째), 김채영 6단(왼쪽 둘째) 등이 대한체육회장 표창을 받았다.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은 유병채 체육국장의 대독을 통해 "바둑은 4천년 역사를 가진 동양 정신문화의 정수이자 예와 도를 무엇보다 중시하는 우리나라 대표 지적 스포츠"라며 "문화체육관광부는 코로나19의 위협에도 한국스포츠계의 정상 운영과 활동을 위해 여러 대비 방안을 마련해 추진하고 있다"는 축사를 전했다.

이어 열린 유공자 표창에서는 순수 국내파로 한국바둑사에 한 획을 그은 서봉수 9단, KB국민은행 바둑리그 개최에 큰 역할을 한 어윤대 전 KB금융지주 회장, 제주지역 바둑활성화에 기여한 김병찬 제주특별자치도바둑협회 회장이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


▲ 국민체육진흥공단 이사장 표창.

신민준 9단, 김채영 6단, 서철모 화성시장, 한왕기 평창군수, 이만구 전라남도바둑협회 회장이 대한체육회장 표창을 받았으며, 안동환 전 합천군바둑협회 회장, 현현각 양지, 세계사이버기원, 신성일 세계대학바둑연맹 본부장, 박기주 울산광역시바둑협회 전무이사에게는 국민체육진흥공단 이사장 표창을 수여했다.

바둑의 날인 11월 5일은 고 조남철 선생이 1945년에 한성기원을 설립한 날로 2018년 10월 18일 시행된 바둑진흥법 제7조에 따라 법정기념일로 제정됐다.


▲ 임채정 한국기원 총재. "공연과 스포츠 등 모든 행사가 중단됐을 때도 바둑은 온라인대국을 통해 경기를 이어갔습니다."


▲ 설훈 의원. "바둑진흥을 위해 각오를 새롭게 하고 도울 수 있는 일은 언제든 발벗고 나서겠습니다."

☞ [모바일] 방문자수 No.1
    한게임바둑 무료 바둑 앱

목록보기
댓글(0)

TOP

중계일정 11월 26일 (목)

[일본십단전] 본선10:00
  • [일본 여자본인방전] 도전5국

    - 09:00 우에노 아사미(3단) vs 후지사와 리나(4단)

더보기
바둑강좌가 안보인다면, 플래쉬를 설치해 주세요!
한게임 U-OTP 가입하기